중부 유럽 4개국의 경제산업구조 변화와 입지 경쟁력 분석 (Analysis of the Changes in the Economic-Industrial Structure and Locational Competitiveness of Four Central-European States)

281 Pages Posted: 28 Jul 2015 Last revised: 4 Aug 2015

See all articles by Myeon Hoei Kim

Myeon Hoei Kim

Hankuk University of Foreign Studies

Il Gon Kim

Hankuk University of Foreign Studies

Shinkyu Kim

Hankuk University of Foreign Studies

Byung Joon Song

Hankuk University of Foreign Studies

Sang Wuk AHN

Pukyong National University

Date Written: December 30, 2014

Abstract

Korean Abstract: 비세그라드그룹 (Visegradgroup) 으로 명명되는 중부 유럽 4개국, 즉 폴란드·체코·슬로바키아·헝가리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이들 국가가 주목받는 이유는 크게 세 가지다. 첫째는 경제적인 이유이다. 1989년 체제전환 이후부터 이들 중부 유럽 4개국은 여타 중동부 유럽국가보다 높은 경제성장률을 기록하고 있다. 2004년 EU 가입 이후에는 유럽 단일시장 내 최적의 생산기지로 부각되면서 모범적인 경제발전 모델로 칭송받고 있다. 양호한 경제성장과 투자전망으로 중부 유럽 4개국은 BRICs 및 터키와 더불어 잠재력이 가장 높은 지역으로 평가되고 있다. 둘째 이유는 공고한 정치적 연대를 통해 이들 국가들이 EU 내에서 ‘단체행동’을 지속하고 있다는 점에 있다. 이들의 공동행동노선은 EU 가입 이후에도 지속되어 과학기술, 교육, 국경통제 및 사회발전정책 등으로까지 확대되고 있다. 특히 EU 구조기금 (Structural Fund) 을 배분받는 과정에서 이들의 공동대응전략은 더욱 돋보였다. 강한 응집력을 지속하고 있기에 독자적인 정치행위자로서 충분한 자격을 갖추고 있다. 마지막 이유는 이들 국가가 지닌 특이성으로 인해 한국과 유럽연합(EU)의 관계에서 비세그라드그룹이 차지하는 의미가 남다르기 때문이다. 하지만 국내에서는 이 지역에 대한 연구 작업이 활발하지 않은 상태이다. 비세그라드그룹에 대한 심도 있는 연구가 필요한 이유가 여기에 있다.

냉전 질서가 종식된 지 25년이 지난 지금 회원국이 28개국으로 늘어난 ‘하나된 유럽’의 정치경제적 영향력은 날로 커지고 있다. 따라서 유럽의 통합 문제를 도외시하고 오늘의 유럽을 이해하는 작업은 불가능하다. 비세그라드그룹 4개국에 대한 연구 작업 역시 통합 문제를 중심으로 움직이고 있는 전체 유럽과의 맥락에서 접근해야 한다. 이에 본 연구에서는, 서유럽을 중심으로 진행되어온 유럽 통합 질서가 중부 유럽 4개국에 어떠한 영향을 미쳤는지에 주안점을 둔다. 냉전 해체 25년과 유럽연합 가입 10주년을 맞은 시점에서 중부 유럽 4개국의 경제사회구조 변화와 입지 경쟁력에 주목해서 시종 ‘하나의 유럽’이라는 관점을 견지한다. 그러한 접근을 통해서만이 비세그라드그룹의 정치경제적 위상과 역할에 대한 올바른 설명이 가능하고, 이러한 종합적 이해를 전제해야만 중부 유럽 4개국에 대한 연구가 우리에게 주는 시사점을 올바르게 도출해낼 수 있다고 판단하기 때문이다.

유럽의 통합과정은 상황 변화에 따라 새롭게 조성된 부분들을 담아내면서 증축되어왔다. 냉전 시기 이데올로기의 대립으로 서유럽과 배타적이었던 중동부 유럽 일부 국가들이 냉전 해체된 지 15년이 지난 2004년에 유럽 통합 질서에 본격적으로 진입한 것도 유럽 통합의 단계적 확대 과정에서 새롭게 등장한 요소였다. 유럽 통합 질서에 진입한 이후 지난 10년 동안 ‘하나된 유럽’ 속에서 중동부 유럽의 정치경제적 위상과 역할은 획기적으로 변화했다. 경제동맹 (Economic Union) 단계 이상으로 발전한 지역통합체인 유럽연합과 상호 밀접한 관계 속에서 운명을 함께하고 있는 중동부 유럽 국가들의 정치경제적 위상과 유용성은 이제 유럽 전체와 분리해서는 해석이 불가능하다.

English Abstract: The Visegrad Group is an alliance of four Central European states – Czech Republic, Hungary, Poland and Slovakia. There are three main reasons why interest in the Visegrad Group has been rapidly growing. First, the economic one. Since political transition, which began in 1989, those four countries reached a much higher economic growth rate than other Central and Eastern European countries. After joining the EU (European Union) in 2004 and entering the European Single Market, the Visegrad Group countries have been regarded as a successful model of economic development. They are also evaluated as the most prominently potential region for further growth along with BRICs, and Turkey due to a satisfactory economic growth and prospect of investment. The second reason is that these countries have continued to stand as a bloc of 'Collective Action' within the EU through their strong political solidarity. Even after their accession to the EU, their collective action is expanding to include the fields of science and technology, education, border controls, and social development policy. Their collective action strategy is strikingly noticeable in the process of distributing the EU Structural Fund. This kind of strong cohesion qualifies them as an independent political actor. Finally, and perhaps most significantly, the Visegrad Group plays a special role in Korea – EU relations. However, there has not been much research carried out about this region in Korea. Hence, there is a growing need to conduct a research on the Visegrad Group.

Currently, 28 member states of the EU have exercised significant political and economic influence as a 'United Europe' in the last 25 years after the end of the Cold War. Therefore, it is impossible to understand today's Europe without examining its integration issues. Research on the Visegrad Group should be also viewed from the context of the whole European integration process. Accordingly, this research focuses on how the Western Europe-led Integration order has affected the four countries in the Central Europe. Twenty-five years after the end of Cold War and ten years after the EU accession, this analysis adheres to the point of view that the changes in the economic and social structure in the four countries and their locational competitiveness should be understood within the 'United Europe'. Only such an approach can help to accurately explain the political and economic status and role of the Visegrad Group.

The European Integration process has been reflecting newly constructed elements following changes in the situation. It was very important to note that some countries in Central and Eastern Europe entered the European Integration order in 2004, 15 years after the end of the Cold War. And these new elements provided a positive mood in the process of the escalation of the European Integration. After an entry into the European Integration order, the political and economic status and the role of Central and Eastern Europe have significantly changed based on a 'United Europe' over the last 10 years. Current EU regional integration is something higher than just 'Economic Union'. These four countries share their fate with the EU by mutual relationships. It is impossible, therefore, to explain the political and economic status and strategic value of Central and Eastern Europe by disassociating these regions from Europe as a whole.

Note: Downloadable document is in Korean.

Keywords: Economic growth, Industrial structure, Economic structure, Economic development, Europe, Visegradgroup, Czech Republic, Hungary, Poland, Slovakia

Suggested Citation

Kim, Myeon Hoei and Kim, Il Gon and Kim, Shinkyu and Song, Byung Joon and AHN, Sang Wuk, 중부 유럽 4개국의 경제산업구조 변화와 입지 경쟁력 분석 (Analysis of the Changes in the Economic-Industrial Structure and Locational Competitiveness of Four Central-European States) (December 30, 2014). KIEP Research Paper No. Policy Analysis-14-54, Available at SSRN: https://ssrn.com/abstract=2636714 or http://dx.doi.org/10.2139/ssrn.2636714

Myeon Hoei Kim (Contact Author)

Hankuk University of Foreign Studies ( email )

270 Imun-dong Dongdaemun-gu
Seoul, 130-791
Korea, Republic of (South Korea)

Il Gon Kim

Hankuk University of Foreign Studies ( email )

270 Imun-dong Dongdaemun-gu
Seoul, 130-791
Korea, Republic of (South Korea)

Shinkyu Kim

Hankuk University of Foreign Studies ( email )

270 Imun-dong Dongdaemun-gu
Seoul, 130-791
Korea, Republic of (South Korea)

Byung Joon Song

Hankuk University of Foreign Studies ( email )

270 Imun-dong Dongdaemun-gu
Seoul, 130-791
Korea, Republic of (South Korea)

Sang Wuk AHN

Pukyong National University ( email )

599-1 Daeyeo-dong, Nam-Gu
Pusan 608-737
Korea, Republic of (South Korea)

Do you have a job opening that you would like to promote on SSRN?

Paper statistics

Downloads
39
Abstract Views
402
PlumX Metrics